티스토리 뷰

생각보다 잘 안 된다;; 이걸로 프라모델 색칠할 수 있으면 좋을 거 같은데.


기술이 없어서 그런건지 원래 좀 어려운 재료인지 판단이 아직 안 되고


서페이서나 프라이머 위에 한번 더 칠해보고 아크리존과 조선자로 또 시험해볼 예정.


***


몇번 칠해보니까 농도 조절이 중요한 요소란 생각이 든다.


아크릴의 특징이 희석하면 수채화 느낌으로 투명해진다는 것.


물을 조금 섞어서 그걸 붓 기술로 얇게 칠해야 하는 듯. 입시 미술 연습하는 느낌이다.


***


마스킹을 해도 피막이 그 위로 올라가면 끊어내기가 어렵다.


이거 어떻게 해야 되지.


***


신나 냄새 안 맡으니까 좋긴 한데 결정을 해야 할 거 같다. 어짜피 잘 만들지도 못하는거 아크릴로 갈 것인가 역시 락카/에나멜로 가야 할 것인가.

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