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최근 똥으로 먹을 것을 만들었다는 외신 보도 덕분에 김동인의 「K 박사의 연구」가 새롭게 조명받고 있는 거 같습니다.

저도 잘 몰랐는데, 이 작품을 한국 최초의 SF 소설로 간주하는 거 같더군요. SF라는 쟝르는 분명히 존재한다고 봐야겠지만 그 구분은 매우 두리뭉실하거든요.

희극적 요소가 강하지만 주인공의 미래에 대한 디스토피아적 전망, 해결방법의 과학성과 의외성 그리고 사회의 상식과의 갈등이라는 면을 고려하면 SF라고 봐도 좋을 거 같습니다.

별로 길지 않은 작품이라 아까 다시 한번 봤는데, 김동인의 재치는 정말 대단한 거 같습니다. 거기다가 아직 국어가 확립되지 않은 상황을 고려해보면 문장도 대단히 가치있는 것이고요.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