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연극/Director's Note

아디오스

kabbala 2006.06.20 20:00
당분간(어쩌면 영원히) 연출은 안녕.

소질도 없는 것에 마음을 두었다가 사랑한단 말도 못해보고 길 헤매는 것이 내 인생.
댓글
댓글쓰기 폼